지승호, 인터뷰

전문 인터뷰어라고 자처하는 지승호 씨의 신간을 하나 샀다. 이 사람 인터뷰를 그닥 좋아하지 않는다. 더 정확히는 싫어하는 쪽에 가깝다. 본인에게 실례가 될 지 모르겠으나, 인터뷰이보다 (지성이라든지 통찰력 등이 현저히) 부족한 사람이 너무 '안깐힘'을 쓴다는 느낌 때문에. 저자는 강준만의 '인물과 사상' 류의 책을 읽으며 사회의식을 키웠고, 노무현 집권에 열광했으며, 이른바 진중권, 김규항, 고종석, 한홍구 등 '진보적 지식인들'을 편독하며, 문화적으로는 동세대 한국영화에 심취한 사람일 것이다. 심각한 편견이자 지레짐작일 수도 있지만 적어도 그간 내놓은 책들을 종합해보면 그렇다. 그런 사람이, '성실성'이라고 인터뷰이들이 칭송하지만 사실은 편집광적인 텍스트 수집을 통해, 별 통찰력도 없이 대책 없이 질문을 내 뱉은 결과물인 인터뷰 글들은 내겐 버거웠다. 특히 행간마다 인터뷰이의 심드렁한 태도("니가 좀 내 글을 읽고 왔나 본데, 그래서 어쩌라고")가 드러났던 고종석 인터뷰 같은 건 괜히 나까지 민망했을 정도였다. 지승호에 대한 이 막말은 곧 내게로 돌아온다. 사람은 자기와 닮은 이를 싫어하기 마련이다. 적어도 나는 노무현 집권에 열광하지 않은 점만 빼고는 지승호와 거의 흡사한 지적 배경을 가지고 있다는 느낌이다. 내가 그 사람의 인터뷰를 보면서 드는 딱한 기분은 곧 나를 향한 것이다. 이건 연민일 수도 있겠다. 뛰어나지 못한 사람이, 뛰어난 사람들이 읊고 쓴 텍스트들을 긁어 모아 그 앞에 대고 제시하는 행위란, 생각해보라, 얼마나 가련한가. (하지만 분명히 밝히면, 동병상련이 아니다. 내가 딛고 있는 현실은 그 '과'인 것은 인정하나 강력한 거부감을 가지고 있다.) 어쨌든 신간은 재미있게 읽었고, 이 짓도 열 두 권을 넘어가니 무슨 경지가 생기는 것 같다는 생각. 내 잡생각은 말 그대로 잡생각이고, 인터뷰이에 대해 궁금한 것을 충분히 전하는 것만으로도 인터뷰어의 역할은 충분한 것 아닌가. 그의 가련한 '성실성'이 일가를 이루길 바란다.

by 쿨쿨쿨 | 2007/10/23 01:47 | 트랙백(26) | 덧글(2)

트랙백 주소 : http://honnezo.egloos.com/tb/26848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Tracked from Natural viag.. at 2008/10/02 21:40

제목 : Natural viagra alternatives.
Viagra natural herb. Natural viagra alternatives....more

Tracked from Buy vicodin. at 2008/11/15 22:49

제목 : Vicodin.
Vicodin....more

Tracked from Cheap xenica.. at 2008/11/17 15:19

제목 : Xenical.
Xenical hgh phentermine quit smoking. Low dose xenical. Xenical canadian....more

Tracked from Vicodin. at 2008/11/24 18:54

제목 : How long does vicodin withdr..
Vicodin back pain....more

Tracked from Levaquin doe.. at 2008/11/30 21:10

제목 : Levaquin.
Levaquin chemo. How long before levaquin is out of system. Levaquin adjustment renal impairment. Levaquin in dogs. Levaquin....more

Tracked from Xanax no pre.. at 2008/12/01 01:45

제목 : Buy xanax without prescripti..
Side effects of xanax....more

Tracked from Buy cialis p.. at 2008/12/01 13:05

제목 : Cialis.
Cialis and levitra. Cialis generic....more

Tracked from Xanax. at 2010/11/30 20:02

제목 : Buy xanax online.
Overnight no prescription xanax. Xanax. Xanax with 5-htp. Xanax effect....more

Tracked from Cheap xanax. at 2010/12/01 13:47

제목 : Xanax no prescription.
Generic xanax. Buy xanax. Xanax no prescription. Order xanax....more

Tracked from Xanax. at 2010/12/15 15:34

제목 : Xanax 2mg no prescription.
Xanax online....more

Tracked from Xanax. at 2010/12/16 04:59

제목 : Effects of xanax.
Xanax....more

Tracked from Xanax. at 2010/12/16 15:01

제목 : Xanax no prescription.
Xanax lawsuits. Xanax. No prescription xanax generic....more

Tracked from Generic xana.. at 2010/12/16 23:04

제목 : Pharmacy order generic xanax.
Xanax. Buy xanax online....more

Tracked from Hysbysfwrdd .. at 2010/12/17 15:01

제목 : Xanax.
Buy cheap xanax without prescription. Xanax as a party drug. Buy cheap xanax. Xanax....more

Tracked from Xanax cockta.. at 2010/12/18 00:27

제목 : Generic xanax.
Xanax weight gain....more

Tracked from Side effects.. at 2010/12/18 16:40

제목 : Xanax.
When was xanax created. Xanax. Can you buy xanax without a prescription. Xanax 2mg. Xanax withdrawal....more

Tracked from Xanax xr cru.. at 2010/12/19 00:42

제목 : Ijijiji xanax hompage.
Pharmacy order generic xanax. Xanax....more

Tracked from Xanax abdomi.. at 2010/12/19 13:05

제목 : Buy xanax.
Buy xanax. Pictures of xanax. Order xanax....more

Tracked from Snorting xan.. at 2010/12/20 01:14

제목 : Xanax.
Xanax....more

Tracked from Xanax overdo.. at 2010/12/21 05:04

제목 : Xanax.
Xanax....more

Tracked from Buy generic .. at 2010/12/23 00:08

제목 : Xanax effect.
Buy xanax. Overnight no prescription xanax. Xanax....more

Tracked from Xanax 180 pi.. at 2010/12/23 05:47

제목 : Xanax.
Xanax. Buy xanax online. Xanax addiction....more

Tracked from Buy xanax on.. at 2010/12/23 19:36

제목 : Xanax.
Xanax drug test. Xanax. Buy xanax online. Xanax withdrawal symptom. Xanax with herbal medicines....more

Tracked from Lethal blood.. at 2010/12/24 10:09

제목 : Buy xanax online without a p..
Xanax while pregnant. Buy xanax. Buy generic xanax information. Xanax. Generic xanax no prescription....more

Tracked from Buy xanax on.. at 2010/12/24 18:40

제목 : Generic xanax.
Xanax 2mg no prescription. Xanax....more

Tracked from Xanax presci.. at 2010/12/25 08:48

제목 : Xanax 2mg.
Xanax xr. Beer and xanax. Xanax. Buy xanax online....more

Commented by 떼꽁 at 2008/02/29 09:50
지승호에 대한 평가 잘봤습니다.

이번에 "신해철의 쾌변독설"을 읽고자 지승호에 대한 인터넷 검색을 통해 님의 글을 보게 됐습니다.

마지막의 가련한 "성실성"이 일가를 이루길 바란다는 표현... 가혹해 보이네요..

제가 님처럼 지승호의 책이나 글을 본게 아니라서 님의 평가가 좀더 맞을 것 같습니다만..

'만들어진 것' 과 '만들어가는 것'에 대해서 저는 '만들어가는 것'이 더 중요한게 아닌가 하는 생각을 갖고 있습니다.

(어쩌면 님도 두가지를 다 생각하고 계신지도 모르겠습니다. 단지 현재의 지승호의 에 대한 평가가 그렇다는 의미로....)

저 또한 강준만씨의 글이나 좀 읽고 그게 다인줄 알고 자의식 없이 청춘을 보낸 어리석음에...님의 글을보고 부끄러웠다는...


P.S. 홈페이지가 아니라 이메일 주소입니다...


Commented by 쿨쿨쿨 at 2008/03/02 03:49
'가련한 성실성'이란 말이 가혹하다는 건 저도 동의합니다.
실제로 이 글을 모 포털 블로그(이글루에 이사온 지 얼마 안 됐거든요)에 올렸을 때 당사자로부터 댓글로 거센 항의를 받기도 했습니다.
그럼에도 옮긴 블로그에 또 이 글을 퍼다 놓은 건 그만큼 그분의 작업이 더 의미가 있게 됐으면 하는 바람 때문이에요. 우리나라에서 그만큼 성실한 인터뷰어를 찾기 힘듭니다.
하지만 성실성이 가련해지지지 않았으면 하는 바람은 바람에 그칠 것 같은 예감이 드는군요.
이번에 새로 낸 책이 '신해철'인 걸 보면(유시민을 한 권 분량으로 띄워준 예전의 어느 책이 생각나더군요) 그분께서는 노선을 정정할 생각이 없으신 것 같긴 합니다.
'노선'은 그야말로 저자의 특권이며 거기에 대해 지나치게 왈가왈부하는 건 옳지 않습니다. 제 생각에는 그분께서 신해철 유시민을 인터뷰하는 게 문제란 게 아니라 그 사람들에 대단한 '진보성'이라도 있는 냥 호들갑 떠는 게 문제란 겁니다.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 이전 페이지          다음 페이지 ▶